전기차 기업

美 국민 SUV 포드 브롱코, 전기차 변신하나..CEO가 직접 가능성 시사

[전기차닷컴=차연준 기자] 1966년 탄생해 미국 국민 SUV로 사랑 받는 포드 브롱코가 전기차로 변신하리라는 전망이 나왔다.제임스 팔리 포드 최고경영자(CEO)는 브롱코의 전기차 계획을 묻는 트위터리안 물음에 직접 긍정적인 답변을 남겼다. ‘Powered by Tesla’라는 트위터리안은 11일 팔리의 트위터에 “포드가 진심으로 미래 성장동력으로 전기차를 고려한다면, 브롱코를 전기차 라인업

테슬라 사망사고 반전 조사결과…"운전석 사람 있었다"

[사진=테슬라 공식 로고] [전기차닷컴=차연준 기자] 지난달 미국 텍사스에서 벌어진 테슬라 사망사고를 분석한 교통당국이 그간의 경찰 조사와는 다른 중간조사결과를 발표했다. 11일 CNBC에 따르면 미교통안전위원회(NTSB)는 사고 당시 테슬라 운전지원시스템 오토파일럿이 비활성화된 상태였다는 내용의 사고조사보고서를 10일 발표했다.

포르쉐 실적, 올해 1분기 영업익 106%↑ "전기차 타이칸이 포르쉐 팬 늘린다"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는 포르쉐 이미지. [자료=PIXABAY] [전기차닷컴=이성주 기자] 포르쉐AG 측은 전년 동기(5억7200만유로·약 7749억원) 대비 2배 이상 높은 실적을 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먼저 올해 1분기 전년 동기 대비 106% 세 자릿수 증가한 영업이익 성장을 달성했다. 올해 1분기 영업이익

전기차 스펙

스바루, 도요타와 합작한 첫 전기 SUV '솔테라' 공개

[전기차닷컴=차연준 기자] 일본 스바루가 2022년 발매할 순수 전기차 ‘솔테라(SOLTERRA)’를 첫 공개했다.임프레스와치는 11일 기사를 통해 스바루가 도요타와 공동개발 중인 전기 SUV 솔테라가 이날 처음 베일을 벗었다고 전했다. 2022년 발매를 목표로 개발 중인 솔테라는 일본을 비롯해 미국과 캐나다, 유럽, 중국 등에서 동시에 선을 보이게 된다. 솔테라는 스바루와 도요타와 공동 개발한 전기차 전용 플랫폼 ‘e-스바루 글로벌 플랫폼’을 채택한 첫 차량이다. 이 플랫폼은 전기차의 전방과 중앙, 후방 제어를 다양한 모듈과 유닛

미래차 정책

창원시, 전기차 보조금 '현행대로 유지'..정부 정책 방향과 일치

[전기차닷컴=박민혁 기자] 창원시는 리스·렌터업체 소재지가 관내이며 차량 구매 시 차량등록증 상 최초 사용본거지를 관내로 등록하면 실제 사용자 주소지가 창원이 아니더라도 전기차 보조금 지원이 가능하다고 12일 밝혔다.창원시는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공고 시 위장전입 등 거짓이나 부정한 방법으로 보조금을 신청해 지급 받은 경우에 보조금을 전액 환수한다는 것을 명시하고 관내에서 2년간의 의무운행기간을 준수하도록 공고문에 권고하고 있다. 다만 리스·렌터업체의 경우에는 업계의 성격상 실제 차량 사용자가 국내 어디에 주소를 두고 있더라도 리스·

배터리&충전

GM·LG 합작사 얼테엄셀즈, 폐배터리 재활용 부문 강화

[전기차닷컴=차연준 기자] 미국 제너럴모터스(GM)는 LG에너지솔루션과 설립한 얼티엄셀즈를 통해 폐배터리 재활용에 적극 나선다.미국 자동차전문지 오토블로그는 12일 기사를 통해 얼티엄셀즈가 배터리 재활용 업체 리사이클과 폐배터리의 재활용에 협력하는 공식계약을 맺었다고 전했다. 폐배터리는 자동차 폐기과정은 물론 배터리 제조공정에서 발생한다. 폐배터리에 포함된 니켈이나 리튬, 코발트, 구리, 망간 등 원재료는 평균 90% 넘는 확률로 재활용할 수 있다. 현재 얼티엄셀즈 미국 오하이오 배터리공장을 짓는 GM과 LG에너지솔루션은 전기차 배

자율주행

테슬라 사망사고 반전 조사결과…"운전석 사람 있었다"

[전기차닷컴=차연준 기자] 지난달 미국 텍사스에서 벌어진 테슬라 사망사고를 분석한 교통당국이 그간의 경찰 조사와는 다른 중간조사결과를 발표했다.11일 CNBC에 따르면 미교통안전위원회(NTSB)는 사고 당시 테슬라 운전지원시스템 오토파일럿이 비활성화된 상태였다는 내용의 사고조사보고서를 10일 발표했다. 운전석 또한 경찰 조사와 달리 빈 상태가 아니었다고 NTSB는 분석했다. NTSB는 사고를 낸 모델S의 오토파일럿이 제 기능을 발휘하려면 교통량을 자동 감지하는 크루즈컨트롤과 자동 조타(autosteer)가 모두 작동해야 한다고 지적

소재&에너지

폭스콘 새 반도체회사 X세미, 10년 돼야 성과…업계 전망

[전기차닷컴=차연준 기자] 대만의 대형 IT 제조 및 부품업체 폭스콘과 야게오가 설립한 반도체 업체가 10년은 걸려야 시장에 영향을 주리라는 분석이 나왔다.포브스는 12일 기사를 통해 가전업체 폭스콘과 전자부품 제조업체 야게오가 최근 설립한 반도체 회사 X세미(XSemi)가 10년 뒤에야 제대로 성과를 보여줄 것으로 예측했다. X세미 설립이 발표된 이달 초 반도체 업계는 두 IT 공룡기업이 전기차 및 사물인터넷 시장에서 뚜렷한 영향력을 발휘할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X세미가 뚜렷한 실적을 내기까지 다소 시간이 걸리리라는 관측이 뒤따

파이낸싱

전기차 주식

[테슬라 주가] 악재 추가요..유해물질 배출 11억 1천만원 벌금 소식

[전기차닷컴=이성주 기자] 테슬라 주가가 하락했다.11일(현지시간) 나스닥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테슬라 주가는 617.2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전 거래일 대비 1.88%(11.84) 떨어진 값이다. 테슬라는 이날 꾸준한 하락세로 장을 유지했다. 고가 627.10달러, 저가 595.60달러를 기록했다. 테슬라 관련 이슈로는 유해물질 배출로 거액의 벌금을 내게 됐다는 소식이 있다. 10일(현지 시각) 미 경제전문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에 따르면 테슬라는 최근 캘리포니아주 대기질 관리기구와 100만달러(약 11억1000만원)상당의 벌금

종합

일론 머스크 테슬라 결제 설문에 도지코인 급상승

[전기차닷컴=차연준 기자] 농담으로 시작된 암호화폐 도지코인이 다시 강세다. 도지코인을 지지해온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의 트윗이 계기가 됐다.일론 머스크는 11일 자신의 트위터에 도지코인으로 테슬라 차량을 구입하기 원하는지 설문을 실시했다. 해당 트윗은 12일 오전 8시 현재 360만 가까운 표를 받았다. 75%가량이 ‘예’라고 답했다. 좋아요는 28만, 리트윗은 10만에 이른다. 도지코인의 열렬한 지지자인 일론 머스크의 트윗 직후 도지코인 시세는 46센트에서 54센트로 껑충 뛰어올랐다. 12일 오전 8시